개발&Development/프로그래밍 일반 2007. 2. 7. 17:46 posted by 겐도

요즘 글쓸거리가 쌓여만 가는데 이래저래 밀리다 보니 다 까먹어 버렸다. ㄱ-
그래도 오늘 생각난김에 하나.

http://skyul.tistory.com/164 : A급 인재 어떻게 잡을 것인가

글타래를 타고 다니다 보면 많은 이야기들이 있다.

내가 하고픈 말.

언젠가 나도 A급 인재 구하러 별 쑈를 다해 봤지만, 구하긴 정말 힘들고 (특히 A급들은 현재 회사에 대한 충성도도 엄청나다. 충성도 없이 그 월급에 그정도 노력을 쏟아 낼리 없자나) 구해진다 해도 비싸다.

그러면서 든 생각. 한국의 IT 정글에서 A급 인재를 길러내려 하는 곳은 얼마나 되려나.

전의 회사에서 직무평가 시스템을 도입하면서 "선임 연구원"을 정의할 때 단순히 선행 연구를 할 수 있다거나 Project Management를 수행할 수 있다등의 능력도 요구하지만 또 하나가 자신의 분야에 대한 지식을 남에게 전파 가능해야 한다는 것도 있었다. 최신 기술의 전파도 중요하겠지만 가령 C/C++이나 Java를 전문지식으로 보유하고 있다면 그것을 남에게 가르칠 수 있어야 하는 것이다. 물론 문법부터 시작하는 학원 강의는 아니지만 초급 프로그래머를 중급 내지 전임 연구원으로 키워낼 수 있는 능력을 요구하는 것이다.

MS나 Google처럼 인재를 구하기 위해 회사를 사버릴 정도의 경제력이 있는 회사가 아니라면 유능한 인재를 보유하는 방법은 결국 스스로 키워야 한다. 국내 유능한 인력은 거의 거대기업들이 독식하는 환경에서 이는 더더욱 필요하다. 프로그램 개발하기 바빠죽겠지만 그 프로그램 개발하려면 A급은 분명 여러명 필요하고 현 상황에선 어쨌든 키워내야 하는 것이다. 수요는 넘쳐나지만 공급은 없으니까.

PS.
참고로 "Guru"라 불리는 최고 개발자는 바로 저 "선임 연구원"을 만들어 낼 수 있어야 한다. 단순히 기술적 지식뿐만이 아니라 남에게 그것을 전파하는 방법을 가르켜 줄 수 있어야 하는 것이다. 물론 그 외에도 자신의 기술에 대해 선도 기술을 만들어 나갈 수 있는 능력과 그것을 사외까지 공개하는 능력도 필요하지만. 중급 이상이 되면서 요구하는 것은 개인 뿐만이 아니라 조직 자체를 강건하게 만드는 능력이다.

'개발&Development > 프로그래밍 일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드를 잘 뽑아내고 싶은가? 그럼 컴퓨터를 버려라.  (5) 2007.05.22
개발자라는 용어  (0) 2007.05.17
A급 인재  (3) 2007.02.07
Event Driven과 Multi-Threading  (0) 2006.10.31
재개발  (1) 2006.10.30
기획자 vs. 개발자  (4) 2006.10.30
  1. Commented by 서광열 at 2007.02.07 21:58

    중요한 부분을 지적하셨네요. 특히 작은 회사가 앞으로 비전을 가지려면 반드시 갖추어야 하는 부분인 것 같습니다.

  2. Commented by Chester at 2007.02.07 22:20

    우리 회사가 그러한 인재를 만들어 낼 수 있는, 그래서 대한민국 벤쳐사관학교가 될 수 있는 그런 회사가 될 수 있도록 만들어주세요 :)

  3. Commented by 유마 at 2007.02.08 01:05

    제 생각을 말하자면, 국내에선 결과만을 원하기 때문이 아닐까 싶어요.
    믿음을 주고, 격려해야 될 상황에 질책하고 결과에 대한 책임만 물어서 섣불리 그릇을 깰려는 생각을 안하는 게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듭니다.